4차 산업혁명 기술로 구축한 플랫폼으로 아름답고 건강한 삶 누리길
4차 산업혁명 기술로 구축한 플랫폼으로 아름답고 건강한 삶 누리길
  • 김예진 기자
  • 승인 2019.02.11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테크 최요성 대표
피테크 최요성 대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대표하는 기술인 사물인터넷(loT)과 빅데이터, 모바일, 인공지능, 가상현실과 증강현실 등이 인간의 삶을 바꾸고 있다. 편리한 기술이 삶의 질을 높이고 있다. 4차 산업혁명의 기술로 좀 더 건강해지고 싶고 아름답게 변화하고 싶은 욕구를 충족하는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는 피테크를 소개한다. 지난 2016년 설립된 피테크는 식품의약품안전처의 GMP 인증과 벤처기업인증을 받으며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많은 사람에게 혜택을 주는 4차 산업혁명 기술을 개발하기 위해 창업을 선택했습니다. 미국에서 네트워크 사업에 도전했었는데 다양한 의료기술이 하나의 플랫폼으로 묶이면 막강한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음을 몸소 경험했습니다. 이 경험을 통해 고객이 스스로 관리하면서 부족한 것을 채우는 스마트 헬스·뷰티케어 디바이스와 접목한 플랫폼 시장의 성장 가능성을 보았습니다.”

                   저출력 레이저 미용기기 '폭스'

레이저기기 개발 회사의 임원을 지낸 피테크 최요성 대표는 미국에서 헬스케어 플랫폼 사업에 참여한 경험을 바탕으로 한국에 돌아와 창업을 선택했다. 장벽이 높은 의료시장보다 소비자에게 직접 다가가는 플랫폼 구축이 더 시급하다고 판단한 최 대표는 새로운 목표를 설정했다. 사업 영역을 개인이 자기 관리를 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콘셉트로 정한 것이다. 뷰티케어 기기와 통증 완화기기를 출시했다. 더 나아가 이 기기들과 연동된 개인용 헬스케어 플랫폼 ‘PETAL'을 공개했다. 소비자는 이 플랫폼으로 피테크가 개발한 미용기기인 폭스와 키튼, 인슐린을 투입하는 바늘 없는 주사기 등을 더욱 효율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폭스는 저출력 레이저 미용기기로 사용주기, 사용 전후의 변화 등을 체크하며 가장 이상적인 관리를 할 수 있다. 키튼은 메이크업을 마친 얼굴에 블루 LED와 레드 LED를 조사하는 미용기기다. 메이크업의 유지력을 높여주면서 피부를 건강하고 탄력 있게 가꿔준다. 특히 만성질환자인 당뇨병 환자는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는 피테크의 기술력으로 일상생활의 자유로움을 느낄 수 있게 됐다. 당뇨 지수, 인슐린 투입 시기와 투입량을 헬스케어 플랫폼이 정확히 측정해 알려주기 때문이다. 헬스케어 플랫폼이 알려줄 때마다 바늘 없는 주사기로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인슐린을 투여할 수 있다.

피테크는 4차 산업혁명을 이끄는 주요 기술로 다양한 만성질환을 관리하는 솔루션을 점차 확대하고 있다. 3개 파장의 저출력 레이저 광선으로 통증을 치료하는 페인티비, 관절통증 치료기인 페인티제이 등 올해만 3~4개의 신제품이 공개될 예정이며 가치가 있는 제품이라면 적극적으로 플랫폼에 연동해 디바이스 시장을 장악할 계획이다. 피테크는 앞으로 나아갈 방향으로 개인의 생활과 이력을 정보화해 가장 적절하며 필요한 자료를 공급하는 것을 시작으로 추후 필요한 상품을 자체적으로 개발해 공급하는 것으로 세웠다. 4차 산업혁명 시대라는 말에 익숙하지만 정작 주요 기술과 디바이스가 결합해 확장된 시장은 스피커, 이어폰 정도다. 소비자는 뛰어난 기술력 못지않게 사용의 편의성을 요구하고 있다. 피테크는 라이프 스타일 관리에 도움을 주면서 소비자의 불편함을 해소하는 기술 개발에 몰입하고 있다. 인슐린을 투입하는 바늘 없는 주사기의 경우도 휴대가 불편할 정도로 큰 크기에서 시작했지만 현재는 휴대하기 편한 크기로 줄여 당뇨병 환자들의 고충이 줄게 됐다. 최 대표는 파트너사와의 신뢰, 플랫폼을 개발하는 회사와 사용하는 소비자와의 신뢰 구축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미용·뷰티 시장과 의료시장까지 대중에게 친근하게 다가가는 스마트 팩토리로 성장하고 있는 피테크를 응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07238 서울 영등포구 국회대로 70길 15-1 RA542 (여의도동14-9, 극동 VIP빌딩 5층) 월간인물
  • 대표전화 : 02-2038-4470
  • 팩스 : 070-8260-0200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채영
  • 법인명 : 월간인물(Monthly People)
  • 제호 : 월간인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717
  • 등록일 : 2015년 04월 30일
  • 발행일 : 2015년 04월 14일
  • 발행인 : 박성래
  • 편집인 : 남윤실
  • 월간인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월간인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sr@monthlypeople.com
우수콘텐츠 인터넷신문위원회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