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2020년 농산물브랜드 춘향애인 최우수상 수상 영예
남원시2020년 농산물브랜드 춘향애인 최우수상 수상 영예
  • 문채영 기자
  • 승인 2021.01.06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월간인물] 남원시와 남원시조합공동사업법인이 농협중앙회에서 주최한 ‘2020년 농산물 우수 브랜드’평가 결과 남원농산물공동브랜드 ‘춘향애인’이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 상은 지자체와 연합사업조직(조합공동사업법인)의 농산물 공동브랜드 육성분야에서 농산물 브랜드 인지도 및 소비자 만족도, 지자체협력사업 추진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것으로, 올해에는 전국 60여개 브랜드가 참여한 가운데 춘향애인은 2019년 우수상에 이어, 2020년에도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또한, 지난해 6월에는 원예산업종합발전계획 이행평가 및 산지유통종합평가에서 최우수로 선정된 바 있다. 이번 평가에서 남원시와 남원시조합공동사업법인은 농산물 통합 마케팅 공동추진을 비롯하여 남원농산물 공동브랜드‘춘향애인’육성과 농가소득 향상에 적극 노력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으며, 이는 농산물 통합마케팅에 적극 참여한 농가와 참여조직의 땀과 노력이 결실을 맺은 뜻깊은 일이라고 전했다.

남원시는 2013년부터‘춘향애인’공동브랜드와 농산물통합마케팅전문조직인‘남원시조합공동사업법인’을 적극 육성․지원하여 농산물의 품질관리와 마케팅에 중점을 둔 산지유통 시스템을 갖추어 농산물 통합마케팅 사업을 적극 추진해 왔다.

특히 남원시조합공동사업법인은 2020년도 농산물 통합마케팅 매출 실적 882억원을 달성하였으며, 이는 코로나19 및 수해, 동해, 우박 등 자연재해가 많았던 상황에서도 전년도 877억원을 넘어선 실적을 올려 전국 시․군 단위 기초지자체중 최고로 인정받는 통합마케팅 조직임이 다시 한번 확인 되었다.

남원시는 다변화하고 있는 국내외 농산물 시장에 대응하기 위해 통합마케팅 활성화를 통해 농가소득이 향상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 및 육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하며 생산농가에서는 농산물 통합마케팅에 적극 참여 해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