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구, 홍제천 폭포마당 시설 정비·디자인 개선
서대문구, 홍제천 폭포마당 시설 정비·디자인 개선
  • 문채영 기자
  • 승인 2021.01.05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성 10년 지나며 골조 부식, 덱 변형, 난간 노후화 등 현상 보여

[월간인물] 서대문구는 홍제천의 랜드마크인 폭포마당(홍은동 433)에 대해 시설 정비와 디자인 개선을 마무리하고 새해 들어 재개장했다고 5일 밝혔다.

홍제천 폭포마당은 조성된 지 10년이 지나며 골조 부식, 덱(deck) 변형, 난간 노후화 등의 현상을 보였다.

또한 우천 시 폭포마당 뒤쪽 공영주차장에서 유입되는 빗물이 홍제천으로 원활하게 흐르지 않아 주차장 내 물이 고이고 냄새도 발생했다.

구는 안전사고에 대비하고 주민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낡은 시설물을 교체하고 빗물 처리 시설을 설치했으며 구조물에 대한 도색 작업도 마쳤다.

또한 인공폭포를 관람할 수 있는 계단식 휴게 공간을 신설해 시민 편의를 높였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홍제천 폭포마당이 이번 시설 정비로 더 많은 시민들의 발길을 모을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방문자들이 필요로 하는 요소들을 지속적으로 찾아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