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주택 매매거래량 2006년 이후 최대…작년보다 24.4% ↑
3월 주택 매매거래량 2006년 이후 최대…작년보다 24.4% ↑
  • 안수정
  • 승인 2015.04.09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달 전국 주택거래량이 지난해 같은 달에 비해 24.4% 늘어났다. 통계를 집계한 2006년 이후 3월 거래량으로는 최대치를 기록했다. 

국토교통부는 지난달 주택매매거래량이 11만1869건으로 전년동월대비 24.4% 증가했다고 9일 밝혔다. 전월보다는 41.9% 늘었다.

3월 누적거래량은 27만 53건으로 전년동기대비 18.3% 증가했다.

지역별 거래량은 전년동월대비 수도권은 31.5%, 지방은 17.5% 증가해 수도권이 상대적으로 크게 늘었다. 올해 1~3월 거래량 누계로는 전년동기대비 수도권은 22.5%, 지방은 14.6% 증가했다.

주택 유형별 거래량은 실수요자 중심으로 비 아파트의 거래량이 상대적으로 늘었으며 전국적으로는 전년동월대비 아파트는 22.8%, 연립 및 다세대는 30.8%, 단독·다가구 주택은 25.6% 증가했다.

수도권에서는 전년동월대비 아파트는 28.7% 늘었고 연립 및 다세대는 36.9%, 단독·다가구 주택은 45.4% 증가했다.

한편 전국의 주요 아파트 단지 실거래가격(계약일자 기준)은 강남권 재건축 강보합, 수도권 및 지방은 보합세로 지속적인 안정세를 나타내고 있다.

서울 강남 개포 주공1차 42.55㎡(5층)는 2월 6억9000만원에 거래되다 3월에는 6억9600만원에 매매됐다.

경기도 고양 일산 큰마을대림 59.82㎡(9층)는 1억8900만원에서 1억8000만원(7층)으로 떨어졌고 부산 해운대 동부올림픽타운 59.8㎡(11층)는 2억5900만원에서 2억7400만원(13층)으로 오른 가격에 거래됐다.

주택 거래량 및 실거래가에 대한 세부자료는 한국감정원 부동산통계시스템(www.r-one.co.kr, 부동산가격정보 앱) 또는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 홈페이지(rt.molit.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